[뉴스1] 대한한의사협회, 대한한의약해외의료봉사단, 저소득 국가에 ‘의약물품·의약품’ 지원

콤스타
2021-09-08
조회수 427

대한한의사협회, 저소득 국가에 ‘의약물품·의약품’ 지원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에 1000만원 상당 코로나19 진단키트·경옥고 등 전달


(서울=뉴스1) 성재준 바이오전문기자  2021-09-07 

(왼쪽부터)홍주의 대한한의사협회 회장, 이승언 대한한의약해외의료봉사단 단장, 

 추무진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이사장(사진제공=대한한의사협회) © 뉴스1



대한한의사협회 산하 대한한의약해외의료봉사단(KOMSTA)이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KOFIH)을 방문해 의료혜택에서 소외된

저소득 국가 국민들을 위해 의료물품 및 의약품을 전달했다.


대한한의사협회는 7일 오전 KOFIH에서 열린 전달식에 홍주의 대한한의사협회 회장, 황만기 부회장, 이승언 대한한의약해외

의료봉사단 이승언 단장(한의협 보험/국제이사)과 추무진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이사장, 최원일 사무총장, 최성정 대외협력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서 한의협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와 경옥고 등 저소득 국가 국민들의 건강증진을 

위한 의료물품과 의약품 등 약 1000만원 상당의 지원품을 전달했다.


KOMSTA는 1993년 한의사들이 설립한 단체다. 한의협은 KOMSTA가 매년 3~5회 해외의료봉사를 통해 질병으로 고통 받고 

있는 현지주민들을 치료하고 질병예방 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추무진 이사장은 "어려운 시기에 도움을 주셔서 큰 힘이 된다"며 "한의사분들의 손길이 필요한 지역에서의 지속적인 봉사와 

지원을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홍주의 회장은 "한 때 도움을 받던 나라였던 대한민국이 이제는 도움을 주는 나라로 성장했다"며 "특히 세계적 수준으로 

발전한 보건의료분야에서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는 국가를 지원하는 것은 더욱 뜻 깊은 일이며, 한의계도 계속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화답했다.


jjsung@news1.kr 

인도주의 실천, 나눔의 행복

인도주의 실천, 나눔의 행복


KOMSTA는 의료환경이 열악한 ODA 대상국 주민들을 위해 해외의료봉사단을 파견하고 있으며, 

파견국에서 학술교육 세미나, 임상교육 등을 통해 우리나라 고유의 한의학을 알리고 교육하는데 힘쓰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