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1] 대한한의사협회, 대한한의약해외의료봉사단, 저소득 국가에 ‘의약물품·의약품’ 지원

콤스타
2021-09-08
조회수 20

대한한의사협회, 저소득 국가에 ‘의약물품·의약품’ 지원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에 1000만원 상당 코로나19 진단키트·경옥고 등 전달


(서울=뉴스1) 성재준 바이오전문기자  2021-09-07 

(왼쪽부터)홍주의 대한한의사협회 회장, 이승언 대한한의약해외의료봉사단 단장, 

 추무진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이사장(사진제공=대한한의사협회) © 뉴스1



대한한의사협회 산하 대한한의약해외의료봉사단(KOMSTA)이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KOFIH)을 방문해 의료혜택에서 소외된

저소득 국가 국민들을 위해 의료물품 및 의약품을 전달했다.


대한한의사협회는 7일 오전 KOFIH에서 열린 전달식에 홍주의 대한한의사협회 회장, 황만기 부회장, 이승언 대한한의약해외

의료봉사단 이승언 단장(한의협 보험/국제이사)과 추무진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이사장, 최원일 사무총장, 최성정 대외협력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서 한의협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와 경옥고 등 저소득 국가 국민들의 건강증진을 

위한 의료물품과 의약품 등 약 1000만원 상당의 지원품을 전달했다.


KOMSTA는 1993년 한의사들이 설립한 단체다. 한의협은 KOMSTA가 매년 3~5회 해외의료봉사를 통해 질병으로 고통 받고 

있는 현지주민들을 치료하고 질병예방 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추무진 이사장은 "어려운 시기에 도움을 주셔서 큰 힘이 된다"며 "한의사분들의 손길이 필요한 지역에서의 지속적인 봉사와 

지원을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홍주의 회장은 "한 때 도움을 받던 나라였던 대한민국이 이제는 도움을 주는 나라로 성장했다"며 "특히 세계적 수준으로 

발전한 보건의료분야에서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는 국가를 지원하는 것은 더욱 뜻 깊은 일이며, 한의계도 계속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화답했다.


jjsung@news1.kr 

인도주의 실천, 나눔의 행복

인도주의 실천, 나눔의 행복


콤스타는 의료환경이 열악한 ODA 대상국 주민들을 위해 해외의료봉사단을 파견하고 있으며, 현지에서 진행되는 학술교류 세미나를 통해 우리나라 고유의 한의학을 알리고 교육하는데 힘쓰고 있습니다.